로고

율곡수목원 명소화사업 용역 착수보고회…파주시, 대표 명소 자리매김

김학영기자 | 기사입력 2023/04/17 [11:34]

율곡수목원 명소화사업 용역 착수보고회…파주시, 대표 명소 자리매김

김학영기자 | 입력 : 2023/04/17 [11:34]

 

 

파주시는 율곡수목원 활성화를 위해 지난 13일, ‘율곡수목원 명소화사업 기본구상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율곡수목원은 14년간의 긴 조성공사를 마치고 정식 개원 이후 운영 2년 차를 맞았다. 조성 장기화로 일부 시설물이 노후화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요청하는 방문객들의 요구에 따라 3월부터 용역을 착수했다.

 

용역은 파주시를 대표하는 관광 명소로 발전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구체적인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8월까지 진행된다.

 

이날 착수보고회에서는 체계적이고 특색있는 산림휴양문화서비스 제공 방안을 모색했다. 주요 내용은 ▲수목원 명소화 특화 방안 발굴 및 구체화 방안 검토 ▲둘레길 체험코스 및 산림교육문화체험 프로그램 개발 ▲인근 관광자원 활용한 연계 사업 발굴 검토 등이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율곡수목원이 타 수목원과 차별화되는 특색과 인근 지역을 연계하는 발전 방안이 필요하다”며, “율곡수목원이 12시간 체류형 관광지를 선도하는 핵심 관광자원으로 거듭나 파주시민들에게 산림이 선사하는 휴양을 만끽할 수 있는 천혜의 관광지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율곡수목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