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연어 등 해양생태계 기후변화 지표종 23종 지정

지속적인 조사·관찰로 체계적 기후변화 대응방안 모색

김학영기자 | 기사입력 2023/04/22 [19:46]

연어 등 해양생태계 기후변화 지표종 23종 지정

지속적인 조사·관찰로 체계적 기후변화 대응방안 모색

김학영기자 | 입력 : 2023/04/22 [19:46]

해양수산부는 연어 등 해양생태계 기후변화 지표종 23종을 지정해 21일 고시했다고 밝혔다.

 

해양생태계 기후변화 지표종은 바닷물 온도 상승으로 인한 서식·분포범위 변화, 번식활동 시기 변화, 개체군 변화가 비교적 뚜렷해 지속적인 조사·관찰을 통해 기후변화를 파악할 수 있는 해양생물을 지칭한다.

 

해양어류는 연어, 파랑돔 등 5종, 무척추동물은 검은큰따개비, 빨강불가사리 등 13종, 해조류는 옥덩굴 등 5종이 지정됐다.

 

해양생태계 기후변화 지표종 사진자료자료 출처: ㈜해양생태기술연구소, 주식회사 인더씨)  ©



해수부는 각계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해 기후변화 지표종과 후보종을 발굴하고, 지난 5일 기후변화 지표종 선정위원회를 열어 최종 지표종을 확정했다.

 

해수부는 전문가와 일반국민도 시민 모니터링 등을 통해 해양생태계 기후변화 지표종을 조사·관찰할 수 있도록 ‘해양 기후변화 지표종 자료집(가이드북)’을 해양환경정보포털 누리집(www.meis.go.kr)에 게재하고 유관기관 등에도 배포할 예정이다.

 

정도현 해양수산부 해양환경정책관은 “이번에 선정한 해양생태계 기후변화 지표종에 대한 지속적인 조사·관찰을 통해 해양생태계의 현황을 정확하게 진단해 체계적으로 보전·관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